박기영 6대 협회장 ⓒ 프랜차이즈산업협회

 

제6대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장에 선출된 박기영 회장의 취임식이 1월 10일 여의도 콘래드호텔에서 제5대 협회장 이임식과 함께 치러졌다.

 

이날 이·취임식에는 새누리당 이현재, 더불어민주당 전현희, 바른정당 정병국 의원을 비롯해 홍지만, 정두언, 최재성 前의원, 배국환 前 기획재정부 차관, 외식업중앙회 제갈창균 회장, 서비스산업총연합회 박경실 회장 등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밖에도 유관기관·학계· 언론·프랜차이즈기업 CEO들이 희망찬 신호탄을 쏘아 올리는 자리에 함께 했다.

 

행사에 참석한 사람들이 5대 회장과 6대 회장에게 장미꽃을 증정하며 마음속 염원과 감사의 마음을 전달하는 포토 존 코너를 운영해 관심을 끌었다. 이외에도 '5대 회장의 발자취', '6대 회장에게 바란다'를 주제로 한 동영상을 상영했다. 조동민 협회장이 지난 4년간 거둬들인 성과 및 활동내역과 박기영 신임회장이 밝히는 발전방향 및 청사진을 들어보는 시간을 마련한 것. 회원사들이 협회에 바라는 점과 애정 어린 인터뷰가 담겨진 영상이 감동을 배가 시켰다.

 

조동민 5대 협회장 ⓒ 프랜차이즈산업협회

 

조동민 5대 협회장은 이임사에서 "프랜차이즈의 순기능을 알리고 산업이 정당한 평가를 받기 위해 최선을 다한 시간이었다"며 "그동안 보내준 성원에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미래 먼 훗날, 자식과 손주가 프랜차이즈를 자랑스럽게 생각하는 그런 날을 간절히 기대하겠다"고 덧붙였다. 

 

또한 박기영 6대 협회장은 취임사를 통해 "프랜차이즈산업의 이미지 제고와 지속적인 성장 발전을 위해 신뢰의 자산을 더욱 더 많이 축적하고, 글로벌 시장 진출을 위해 보다 적극적인 노력을 할 것이다"고 강조하며 "협회 회원사들에게 보다 유익한 협회가 되기 위해 협회 사무국 역할 및 기능을 혁신시켜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