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절이 바뀔 때면 기운이 없고 자주 졸려하는 사람이 많다. 머리카락이 빠지거나 피부가 거칠어 지기도 한다. 이럴 땐 질 좋은 단백질이 도움이 된다.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9월 9일은 이른바 ‘구구데이’, 닭고기를 먹는 날이다. 구구데이를 맞아 닭고기와 달걀의 영양을 소개하고, 간단한 요리법을 소개한다.

 

닭고기는 피부 노화와 성인병 예방에 도움을 주는 ‘리놀렌산’ 함량이 높다. 특히, 황 아미노산인 ‘메티오닌’은 간의 해독을 도와 함이나 동맥경화를 막는다. 

 

가슴살은 담백하고 근유섬유 조직으로만 이뤄져 체중 조절이나 환자식, 어린이 간식으로 알맞다. 날개살은 살코기는 적지만, 뼈 주위에 펙틴질이 많아 육수를 내면 감칠맛을 느낄 수 있다. 다리살은 운동량이 많은 부위로, 지방과 단백질이 조화를 이뤄 식감이 쫄깃쫄깃 하다.

 

달걀의 흰자는 단백질이 풍부해 근육 생성에 도움을 준다. 특히, 아미노산 ‘케라틴’은 머리카락과 피부, 손톱을 형성한다. 노른자에 함유된 ‘콜린’, ‘루테인’, ‘비타민D’ 등은 기억력과 근육 조절에 도움을 주고, 시력 향상을 도와 노안을 예방한다. 

 

‘닭가슴살 우무 조림’ 

 

퍽퍽한 식감의 닭가슴살은 조림으로 만들면 훨씬 수분감 있게 먹을 수 있다. 닭가슴살과 우무를 주사위 모양으로 썬 다음, 냄비에 물, 간장, 고추기름, 물엿, 맛술 등을 넣어 만든 조림장을 부어준 다음 닭고기가 익을 때까지 끓이면 된다.

 

‘전자레인지 달걀 빵’

 

오븐 대신 전자레인지를 이용해 달걀 빵을 만들 수 있다. 달걀, 우유, 핫케이크 가루를 그릇에 담아 잘 섞은 후 잼이나 베이컨 등을 올려 전자레인지에 5분 가량 돌리면 완성이다.

 

농촌 진흥청 가금연구소 관계자는 “구구데이가 닭고기와 달걀 소비를 촉진해 농가에 힘이 되고 소비자는 더 다양하고 맛있는 요리를 즐기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레시피 동영상 보러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