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그룹 식품사업 연구의 중심인 롯데중앙연구소가 올해 국제비교숙련도평가(FAPAS, Food Analysis Performance Assessment Scheme)에 참여해 마그네슘, 칼슘, 칼륨, 콜레스테롤, 당류, 회분 등 총 8종의 항목에서 우수한 평가를 받았다. 

특히, 당류와 회분은 2~3일이 소요되는 기존 방법을 자체 개발한 1-day 신속분석법을 활용해 결과를 검증함으로써 신속분석법의 정확성과 신뢰성을 모두 확보했다고 밝혔다.

국제비교숙련도평가(FAPAS)는 영국 환경식품농림부 산하 식품환경연구청에서 주관하는 국제 비교 숙련도 프로그램으로 잔류 농약, 중금속 및 식품첨가물 등 14개분야의 숙련도를 평가하는 프로그램이며, 세계 각국의 정부기관, 대학 및 민간 분석 기관 등이 세계 수준의 분석 전문 연구소로 인정받기 위해 적극 참여하고 있는 중이다.

롯데중앙연구소 이경훤 소장은 “앞으로도 최고 수준의 분석능력을 유지하여 소비자들에게 안전하고 건강한 먹거리를 공급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