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나라 성인 1인당 닭고기 연간 소비량은 15.76kg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는 3년 전인 2017년 조사 때보다 1.2kg 늘어난 수치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영향으로 전체 닭고기 소비량이 약 3.6% 증가했으며, 집밖으로 나가지 않고 가정에서 닭고기를 배달해 소비한 비율은 11.5% 늘었다. 

조사결과 닭고기를 일주일에 한 번 이상 소비하는 가구는 전체의 약 70.8%였다. 이는 2017년 대비 5.6%포인트, 2014년 대비 18.2%포인트 증가한 수치로, 2014년 이후 닭고기 소비 빈도가 꾸준히 높아졌음을 알 수 있다. 

또 직장인이나 1인 가구 등 성인의 약 56.3%가 주 1회 이상 집밖에서 외식으로 닭고기를 소비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가정에서 닭고기를 구입할 때 우선하는 기준은 신선도(63.6%)가 가장 우선했고, 이어서 가격(38.9%), 육질(36.9%), 유통기한(29.1%)의 순이었다. 

닭고기 부위별로 ‘닭 한 마리(15.4%)’를 소비하겠다는 응답은 2017년 대비 0.6%포인트 소폭 상승한 반면, 닭 부분육‘은 3.8%포인트 상승한 32.8%로 나타났다. 이에 따라 닭고기 소비는 꾸준히 증가할 것으로 보이며, 특히 부분육 소비가 큰폭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 

이번 실태조사는 지난 6월 30일부터 7월 24일까지 전국에 거주하는 20대 이상 69세 이하 성인남녀 1,100명을 대상으로 가정 내 소비와 외식 소비로 나눠 진행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