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과 패키징에 체계적으로 투자해온 CJ제일제당이 국내외 권위 있는 어워즈에서 잇따라 수상하며 가시적인 성과를 거두고 있다.

CJ제일제당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최하는 '제22회 대한민국 디자인대상'에서 디자인경영 부문 대통령상을 받았다고 20일 밝혔다. ‘대한민국 디자인대상’은 디자인으로 제조 서비스 혁신을 유도해 탁월한 성과를 거둔 기업에게 수여하는 상으로 CJ제일제당은 체계적인 브랜드 관리와 투자, 디자인경영을 통한 국내 가정간편식(HMR) 시장 선도 및 K-푸드 세계화 성과를 인정받았다.

이에 앞서 지난 11일에는 국제 포장 혁신상인 ‘다우 패키징 이노베이션 어워즈(Dow Packaging Innovation Awards)에서 비비고 김치 포장기술로 금상(Gold Awards)을 수상하기도 했다. 출품한 ‘비비고 김치’는 발효가스를 제어하는 기술과 기존 포장대비 플라스틱 사용량을 15% 줄인 점, 소비자 편의성에서 높은 평가를 얻었다. CJ제일제당은 2017년에도 비비고 김치 용기로 같은 상을 수상한 바 있다.

업계에서 유일하게 브랜드 디자인과 포장재 연구개발을 전문적으로 담당하는‘디자인센터’와 ‘패키징센터’조직을 별도로 두고 있는 CJ제일제당은 디자인을 통한 제품 혁신을 이끌고 있다.

특히 디자인 자산을 체계적으로 관리 보호하고자 한국능률협회와 함께 디자인가치지표(DVI, Design Value Index)를 개발해 소비자 요구를 파악하고 있으며, 별도 인트라넷‘IP월드’를 구축해 자산을 전산화하고 법무담당자와 함께 권리를 보호하고 있다. 실제 CJ제일제당은 작년에만 국내 502건, 해외 361건의 디자인을 출원하는 등 업계에서도 가장 적극적인 행보를 보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