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타벅스커피 코리아의 크리스마스 시즌 음료 ‘캐모마일 릴렉서’가 출시 25일만에 100만잔 판매되며 역대 스타벅스 비(非)커피 음료 중 최단기간에 100만잔이 판매된 음료로 기록됐다.

지난 10월 30일 처음으로 소개된 ‘캐모마일 릴렉서’는 출시 초반보다 시간이 지날수록 판매량이 늘어나는 판매 추이를 보이며 티 베이스 음료의 다크호스로 급부상 하고 있다.

특히, ‘캐모마일 릴렉서’는 역대 티 베이스 음료 중 가장 많이 판매되며 매니아층을 형성한 ‘자몽 허니 블랙 티’ 보다 두 달이나 빠르게 100만 잔 판매를 기록해 눈길을 끈다. 또한, 지난 한 주 동안에는 ‘캐모마일 릴렉서’가 ‘자몽 허니 블랙 티’의 일 평균 판매량을 추월하는 저력을 보여주고 있다.

스타벅스 ‘캐모마일 릴렉서’는 마음을 안정시키는 효과가 있는 캐모마일 티와 레몬그라스, 로즈마리, 레드커런트를 활용해 올 한 해 코로나19에 지치고 힘들었던 고객들의 몸과 마음을 위로하자는 취지로 개발됐다. 캐모마일 티에 리치와 레몬주스를 혼합해 새콤달콤한 맛을 더하고 로즈마리와 레드커런트로 장식해 연말 분위기를 한껏 느낄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이처럼 스타벅스는 티에 과일주스 등을 가미해 전통적인 티 음료와는 다른 전혀 새로운 음료를 개발하기 위한 노력을 지속하고 있으며, 올 한해 출시된 신규 음료의 60%를 비커피 음료로 선보인 바 있다.

스타벅스 박현숙 카테고리 담당은 “’캐모마일 릴렉서’가 시간이 지날수록 꾸준히 판매량이 상승하며 ‘자몽 허니 블랙 티’를 잇는 인기 음료로 떠오르고 있다. 이번 크리스마스 시즌에만 즐길 수 있는 ‘캐모마일 릴렉서’와 함께 많은 고객들이 연말 휴식의 시간을 가져보시길 바란다”고 전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