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들어 최근 야생조류에서 수차례 확인됐던 고병원성 조류인플루엔자(AI) 항원이 오리 농장에서도 검출돼 가금농가와 방역당국을 긴장시키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는 11월 27일 전북 정읍 소재 육용오리 농장에서 조류인플루엔자로 의심되는 오리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전북 동물위생시험소의 해당 농장 오리에 대한 출하 전 검사 결과, H5형 AI 항원이 검출됐다. 

농식품부는 항원 검출 즉시 초동대응팀을 현장에 급파해 해당 농장에 대한 출입 통제, 예방적 살처분, 역학조사 등 선제적인 방역조치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농식품부는 27일 가축방역심의회 결과에 따라 전국 일시이동중지 명령을 발령했다고 밝혔다. 

고병원성 여부는 빠르면 28일, 늦어도 30일에는 나올 전망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