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제일제당은 고메 프리미엄 피자가 출시 두 달 만에 100만개가 팔렸다고 25일 밝혔다.

 

고메 프리미엄 피자CJ제일제당이 맛있는 피자의 기준을 새롭게 제시하겠다는 모토 하에 지난해 12월 내놓은 제품이다.

 

고메 프리미엄 피자는 피자에서 중요한 네 가지 요소인 도우, 소스, 토핑, 치즈를 혁신적으로 차별화했다는 점이 가장 큰 특징이다.

 

CJ제일제당 발효기술 기반의 ‘3단 발효 숙성기술을 적용해, 일명 부드럽고 쫄깃한 숨쉬는 도우를 완성했다. 또 가공된 치즈가 아닌 통치즈를 바로 갈아 토핑으로 얹어 치즈의 풍미와 탄력성, 색감을 향상시켰다.

 

셰프가 자신만의 비법 소스에 신선한 원물을 넣어 만드는 방식을 공정에 접목해 소스 풍미도 더욱 끌어올렸다. 원형 모짜렐라, 토마토, 호박씨, 크랜베리 등 원물감 있는 토핑으로 풍성함 역시 한층 살렸다.

 

국내 냉동피자 시장은 닐슨 코리아 기준으로 2017835억원, 2018943억원으로 성장하다가 2019676억원 규모로 급격히 줄어들었다. 업체들의 제조 경험과 기술력 부족으로 외식 대비 떨어지는 맛 품질 때문이었다.

 

그러나 지난해는 집콕족증가로 간편식 수요가 늘어나 920억원 규모로 반등했다. 이 같은 추세는 지속돼 올해 냉동피자 시장은 1,100억원 규모로 성장할 것으로 예상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