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유업이 지난 3일 페닐케톤뇨증(PKU) 환아 대상으로 하트밀 박스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

 

하트밀 박스는 지난해 매일유업이 진행한 하트밀 캠페인의 수익금으로 마련됐다. 하트밀 박스는 PKU환아를 위한 의류, 가정용 난방텐트, 타이벡 친환경 장바구니와 PKU환아도 먹을 수 있는 매일유업 제품 4종으로 구성되어 있다.

 

하트밀 캠페인은 국내 인구 5만 명 중 1명 꼴로 앓고 있는 희귀 질환 선천성 대사이상 질환을 알리고, 환아와 가족들을 응원하기 위해 마련된 캠페인이다.

 

매일유업은 외식이 어려운 환아와 가족들을 위해 외식 행사인 하트밀 만찬도 진행했지만, 작년부터 코로나19로 모임이 어려워진 상황을 고려해 하트밀 박스에 집중하기로 했다.

 

매일유업은 지난해 12월 한 달 동안 하트밀 캠페인을 진행하며 하트밀 보온 물주머니를 판매했고, 그 수익금 전액으로 하트밀 박스를 마련했다. 하트밀 보온 물주머니는 한 달 동안 1천개가 판매되며 많은 성원을 받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