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크로바이옴 전문기업 쎌바이오텍이 한국산 유산균 CBT-BR3(Bifidobacterium breve CBT-BR3)에 대한 성장 촉진용 기능성 식품 조성물유럽 특허를 신규 취득했다.

 

이번 특허는 쎌바이오텍이 개발한 특허 균주 CBT-BR3 및 이를 포함한 기능성 식품 조성물에 관한 것으로, 해당 균주 및 조성물이 영유아의 필수 영양원인 모유 올리고당(human milk oligosaccharide; HMO)’의 소화를 돕고, 비타민 B군을 합성해 성장 발육 촉진 및 체력증진, 면역력 강화에 유용한 효과가 있음을 입증했다.

 

모유 올리고당은 사람의 모유에만 들어있는 면역 성분으로, 장내 유익균의 생육을 돕는 프리바이오틱 효과 각종 병원체에 의한 감염 방지 두뇌기능 향상 기능을 해 영유아의 필수 영양원으로 알려져 있다. 하지만 인체 내 소화 효소로는 분해가 되지 않기 때문에 분변을 통해 배설된다는 한계가 지적돼 왔다. 이때 녹변을 보거나, 설사를 지속하게 되면 아이들의 성장까지 저해 받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쎌바이오텍은 이번 특허를 통해 자사 CBT-BR3 균주가 모유 올리고당을 분해하는 역할을 해, 모유 올리고당을 섭취하는 유아나 소아의 성장을 촉진할 수 있음을 확인했다.

 

쎌바이오텍은 동일 내용의 국내 특허를 취득한 것에 이어, 이번 유럽 특허를 신규 취득함으로써 성장 촉진을 위한 건강기능식품 개발을 더욱 강화할 예정이다. 현재는 이 균주를 듀오락 듀오 디-드롭스(0~12개월) 듀오락 유기농 베이비(1~24개월) 듀오락 얌얌플러스(24개월 ~ 12) , 자사 프리미엄 유산균 브랜드 듀오락의 주요 어린이 제품에 사용 중이다.

쎌바이오텍 세포공학연구소 윤종현 부장은 이번 특허 취득은 성장 발육 건강기능식품에 적용 가능한 고품질의 균주 개발 역량을 입증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라며, “기존 취득한 과민성대장증후군, 골다공증, 당뇨병 예방 및 치료에 관한 특허와 더불어 이번에 신규 취득 특허를 활용해 다양한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