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맥주는 직사광선 피하고, 생탁주는 세워서 냉장 보관해야"
식약처, 여름철 주류 보관 시 주의사항 당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15일 여름철 무더위에 주류를 고온·직사광선에 노출된 상태로 장시간 보관하면 이상한 냄새(이취)가 발생하거나 변질할 수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식약처에 따르면, 맥주를 고온에 보관하면 맥주에 들어있는 맥아의 지방산 성분이 높은 온도에서 산소, 효소와 반응해 '산화취' 원인 물질(Trans-2-nonenal(T2N))이 생길 수 있다. 또 맥주가 직사광선에 장시간 노출되면 빛에 의해 홉의 이소알파산 성분이 분해되면서 '일광취' 원인 물질(3-Methyl-2-butene-1-thiol)로 바뀌고, 이 과정에서 불쾌한...

(자세히)
“여름철 야생버섯, 함부로 먹으면 안 돼요”
식용버섯과 닮은 독버섯… 소량만 먹어도 인체 치명적
버섯 중에는 먹을 수 있는 버섯과 먹을 수 없는 버섯이 있다. 우리나라에서 자생하는 버섯은 1,900여 종으로 알려져 있다. 이 가운데 먹을 수 있는 버섯은 400여 종(21%)뿐이며, 나머지는 독성이 있거나 식용 가치가 없다. 여름철 야생버섯을 무분별하게 채취하거나 먹을 수 없는 버섯을 먹었다가는 중독 사고로 이어질 수 있으므로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 야생 독버섯 섭취로 인한 중독 사고는 덥고 습해 버섯이 잘 자라는 7월부터 산행이 많은 10월 사이에 주로 발생한다. 독버섯이 식용버섯과 생김새, 서식지, 발생 시기 등이 비슷하다면...

(자세히)
파프리카 하루 반 개면 비타민C 1일 권장량 충족
열매는 비타민C · 식이섬유, 잎에는 항당뇨 기능성분 풍부
우리나라에서 파프리카는 단맛을 내는 채소류에 속하지만, 유럽 특히 헝가리에서 파프리카는 매운 고추를 지칭한다. 파프리카는 터키를 대표하는 향신료로 오스만제국 당시 헝가리로 전파되었으며, 현재도 헝가리에서 재배한 파프리카가 가장 유명하다. 우리나라에서는 20여년 전부터 재배하고 있다. '비타민 캡슐'이라고 불리는 파프리카는 비타민 C, 베타카로틴, 식이섬유, 칼륨 함량이 풍부하며 색마다 지닌 효능이 다르다. 파프리카 수확 철을 맞아 파프리카 열매와 잎에 들어 있는 영양 성분 정보를 소개한다. 콜라겐을 합성하고 항산화제로 작용하는 비타...

(자세히)
제철 찰옥수수, 삶지 말고 쪄야 촉촉·쫀득
농촌진흥청, 찰옥수수 효능과 맛있게 즐기는 방법 소개
여름철 대표 간식인 찰옥수수는 이르면 5월 말부터 시작해 7월말~ 8월초에 걸쳐 전국적으로 수확한다. 찰옥수수는 탄수화물과 섬유질, 항산화 물질 등 풍부한 영양성분을 가지고 있다. 특히 비타민B는 여름철 무기력증을 이기는 데 도움을 주며, 얼룩찰옥수수와 검정찰옥수수에는 항산화 활성이 높은 안토시아닌 성분이 함유되어 있다. 제철을 맞아 차지게 여문 찰옥수수를 잘 고르고 맛있게 즐기는 방법을 소개한다. 찰옥수수는 겉껍질이 푸르고 윤기가 나며, 알맹이가 꽉 차 있는 것이 좋다. 옥수수 중간 아랫부분을 눌렀을 때 탄력이 있는 것을 고른다....

(자세히)
여름철 별미는 ‘옥수수‧열무‧복숭아’가 제격
농촌진흥청, '7월 이달의 식재료 · 조리법' 소개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됐다. 더운 여름에는 입맛을 잃어버리기 쉽다. 이럴 때 옥수수와 열무, 복숭아를 활용해 별미 요리를 만들어 보는 건 어떨까. 농촌진흥청이 매달 '이달의 식재료'를 선정해 소개하고 있는데, 7월에는 더위로 잃어버린 입맛을 돋워줄 옥수수, 열무, 복숭아를 활용한 별미를 소개했다. 옥수수는 지역별로 '강냉이', '강내미', '옥시기' 등 다양한 이름으로 불리며, 간식용 옥수수로는 우리나라 소비자들에게 익숙한 찰옥수수와 부드럽고 단맛이 강한 단옥수수로 구분된다. 찰옥수수는 찰기가 있는 것이 특징이다. 우리나라에서는 둥근...

(자세히)
"여름철 쌀·콩·아몬드 등에 핀 곰팡이독소 주의하세요"
식약처, 곡류·두류·견과류 등 보관 및 섭취 시 주의 당부
식품의약품안전처는 27일 고온‧다습한 여름철에 곡류, 두류, 견과류 등에 곰팡이가 피지 않도록 보관과 섭취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고 밝혔다. 쌀이나 콩, 아몬드 등에 핀 곰팡이는 인체에 유해한 아플라톡신 등 곰팡이독소를 생성할 수 있어 무엇보다 곰팡이가 발생하지 않도록 예방하는 게 중요하다. 곰팡이독소는 곡류 등을 고온다습한 환경에 보관·저장하는 과정에서 일부 곰팡이들이 생산하는 자연독소로서 아플라톡신, 오크라톡신A, 푸모니신. 파튤린 등이 있다. 곡류, 두류, 견과류 등을 구입할 때는 알갱이 겉 표면 등을 꼼꼼하게 살펴보고, 유...

(자세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