껍질째 먹는 국산포도 소비자에게 첫선
외국산 대체로 국내 포도산업 활성화 기대
농촌진흥청에서 개발한 껍질째 먹는 포도 ‘홍주씨들리스’가 소비자에게 첫 선을 보인다. ‘홍주씨들리스’ 품종은 머스켓향(가볍고 상쾌한 향)이 나며 알이 큰 포도 ‘이탈리아(Italia)’와 씨가 없고 아삭한 포도 ‘펄론(Perlon)’을 교배해 육성했다. 2017년 농가 보급을 시작했으며, 은은한 향이 나고 9월 중순께 익는 씨 없는 포도 품종이다. 시장에 내놓는 ‘홍주씨들리스’는 가장 먼저 품종이 보급된 경북 상주의 시범 작목반(2ha)에서 올해 처음 수확한 포도다. 빨간빛의 외국산 ‘크림슨씨들리스’ 품종과 당도(18.3°Bx)는 ...

(자세히)
A형간염 유행의 주요원인은 오염된 조개젓
질병관리본부 심층역학조사 결과 확인, 조개젓 섭취 중단 권고
질병관리본부는 올해 A형간염 발생 증가 원인에 대해 심층역학조사를 실시한 결과 A형간염 유행의 주요 원인이 조개젓임을 확인했다고 발표했다. 이에 안전성이 확인될 때까지 조개젓 섭취를 중지해 줄 것을 권고했다. 8월까지 확인된 A형간염 집단발생 26건에 대한 조사결과 21건(80.7%)에서 조개젓 섭취가 확인되었고, 수거가 가능한 18건의 조개젓 검사결과 11건(61.1%)에서 A형간염 바이러스 유전자가 검출됐다. 이중 유전자 분석을 시행한 5건은 환자에서 검출된 바이러스와 조개젓에서 검출된 바이러스 유전자가 같은 근연관계에 있음을 ...

(자세히)
가난할수록 비만, 비만도 양극화
비만유병률, 소득1분위 38.6% vs 소득5분위 31.2%
소득이 낮은 사람들이 소득이 높은 사람들보다 더 비만하다는 것이 통계로 확인됐다. 국회 인재근 의원이 보건복지부로부터 제출받은 자료에 따르면 소득이 가장 낮은 1분위 그룹의 비만유병률은 31.2%인 반면에 소득이 가장 높은 5분위 그룹의 비만유병률은 31.2%여서 가난할수록 비만한 것으로 나타났다. 소득수준에 따른 비만유병률과 비만진료율이 상반되는 이른바 ‘비만 양극화’ 현상이 심각한 수준인 것으로 확인됐다. ‘2017 국민건강통계’자료에 따르면 2017년 기준 만 19세 이상의 비만유병률은 34.8%로 국내 성인 3명당 1명 이상...

(자세히)
추석대목 부정·불법식품 한탕주의 여전
경기도특사경 수사망에 수사대상 5곳 중 1곳 걸려들어
우리 먹거리 시장에서 ‘명절대목 한탕주의’가 언제쯤 사라질까? 반복되는 단속과 계도에도 불구하고 이번 추석명절에도 원산지를 속이는 등 추석 성수식품을 불법으로 제조하거나 유통한 업체가 대거 적발됐다. 경기도 민생특별사법경찰단은 9일 경기도내 농축수산물 및 가공품 제조판매업소 중 불법행위가 의심되는 380개소에 대한 수사를 실시한 결과 68곳에서 불법행위가 적발됐다고 발표했다. 수사대상 업소 5곳 중 1곳이 위반행위를 저지른 꼴이다. 경기도특사경은 불법행위가 확인된 68개 업체 중 64개 업체에 대해 형사입건하고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

(자세히)
원산지표시 위반 신고포상금 최대 1천만원
기존 상한선 2백만원에서 5배 확대, 9월 4일부터 시행
농수산물 원산지표시를 위반한 업체를 신고·고발한 자에게 지급되는 포상금이 1천만원까지 대폭 확대된다. 지금까지는 최대한도가 200만원이었으나 신고포상금 지급요령 고시가 개정돼 4일부터 시행된다. 또 음식점 원산지 미표시에 관한 신고포상금도 기존 5만원에서 최대 10만원으로 상향해 원산지표시에 대한 소비자의 관심을 높이고, 자율적인 감시가 활성화되도록 유도할 계획이다. 이 외에 원산지표시 위반 신고포상금의 지급기준을 더욱 세분화하고, 포상금의 지급대상 제외 범위도 명확하게 구분했다.

(자세히)
2067년 한국인구 3,900만명(1,300만명↓)
65세이상 고령인구 비중 46.5%(↑31.6%p)
2019년 현재 5,200만 명인 우리나라의 인구가 2067년에는 3,900만 명으로 지금보다 1,300만 명이나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다. 또 2019년 현재 14.9%인 65세 이상 인구 구성비가 2067년에는 무려 46.5%까지 확대될 것이라는 충격적인 전망이 나왔다. 9월 2일 통계청이 발표한 ‘세계와 한국의 인구현황 및 전망’에 따르면 2019년 세계 인구는 77억 1천만 명으로, 2,000년에 비해 1.3배 증가했고, 향후 2067년에는 103억 8천만 명에 이를 전망이다. 반면에 한국 인구는 2019년 5,200만 명에서...

(자세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