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 전통시장 내 음식점 125곳 깔끔하게 개선한다
안양 관양·군포 산본·하남 덕풍·파주 문산 자유·가평 잣고을 등 5곳 시장 대상
경기도는 안양, 군포, 하남, 파주, 가평 등 도내 5개 전통시장 내 음식점 등 식품 취급 업소 125곳을 대상으로 '2019 깔끔 음식업소 만들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22일 밝혔다. 이 사업은 영업장 규모가 작고 노후화된 전통시장 내 식품 취급 업소를 대상으로 컨설팅을 한 후, 그 결과에 따라 음식점 시설을 보수하는 비용과 장비를 맞춤형으로 지원해 식품위생 수준 향상을 꾀하는 '전통시장 활성화 사업'의 일환이다. 올해 사업 대상은 안양 관양시장, 군포 산본시장, 하남 덕풍시장, 파주 문산 자유시장, 가평 잣고을 시장 등 5곳이다....

(자세히)
청정한 산림 먹거리 브랜드 '청정숲푸드' 출시
한국임업진흥원, 두릅·고사리·취나물 등 26개 품목 선정
한국임업진흥원은 안전한 산림 먹거리 브랜드 '청정숲푸드'를 공식적으로 출시한다고 22일 밝혔다. 임업진흥원은 "안전한 식품에 대한 사회적 요구는 계속 커지고 있지만, 산림에서 키운 임산물은 청정성 검증과 차별화가 잘 이뤄지지 못한 채 시장에서 일반 농산물과 섞여 유통되는 경우가 많다"면서 "임산물에 대한 체계적인 검증을 통해 국민에게 안전한 산림 먹거리를 제공하는 한편, 임업인의 소득도 높이기 위해 '청정숲푸드' 브랜드를 론칭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기존에 소비자는 검증된 청정 임산물을 구매하기 어려웠고, 임업인은 자연에서 정직하게...

(자세히)
【행사】 식약처,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제도 설명회 개최
22일 서울지방식약청에서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신청을 준비하는 식품업체나 개발자에게 도움을 주기 위해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제도 설명회’를 22일 서울 목동 소재 서울지방식약청에서 개최한다. 설명회의 주요내용은 ▲식품원료 관리 및 인정 기준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제도 및 현황 ▲제출자료 작성 방법 및 보완 사례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사례 등이다. '새로운 식품원료 인정 제도’는 국내에서 식품으로 섭취 경험이 없는 원료에 대해 안전성 등을 평가하는 제도이다. 새로운 식품원료로 인정받게 되면 식품공전 등재 전까지 인정받은 자에 한해 한시...

(자세히)
식약처, SNS 마켓 인기 판매 식품 집중 수거·검사
다이어트, 헬스, 이너뷰티 등 건강 관련 식품 중심으로
최근 유명 인플루언서(influencer, SNS에서 영향력 있는 개인) 임지현의 임블리 사태를 지켜본 정부가 뒤늦게 소셜네트워크서비스 시장에 대한 감독에 나섰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인스타그램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마켓에서 다이어트, 헬스, 이너뷰티 등을 표방하며 판매되고 있는 식품을 대상으로 22일부터 31일까지 집중 수거·검사한다고 밝혔다. 이번 수거·검사는 최근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등 SNS 쇼핑 이용이 급증하면서 유명 인플루언서가 판매하고 있는 인기 식품에 대한 안전관리를 강화하는 한편, 해당 제품을 구매하는 소비...

(자세히)
미래 식량 곤충 사육농가 꾸준히 증가
2018년 곤충업 신고자 2,318개소로 전년 대비 8.5% 증가
곤충이 미래 식량으로 부각되고 있는 가운데, 곤충을 생산하거나 가공 또는 유통을 하는 사업자도 최근 크게 늘어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가 2018년 곤충산업 실태조사를 실시한 결과, 신고된 곤충 관련 사업자는 모두 2,318개소로 전년 대비 8.5% 증가했고, 2015년(726개소)과 비교하면 3배나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신고 유형별로는 곤충 생산업이 2,180개소, 가공업은 499개소, 유통업은 1,209개소였다. 사육곤충 종류별로는 흰점박이꽃무지(식용)가 1,305개소로 가장 많았고, 이어서 장수풍뎅이(애완용) 425개소, ...

(자세히)
식약처, ‘식품·의약품 안전 열린포럼’ 개최
나트륨·당류 저감 제품 소비 확대 목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오는 22일 정부서울청사 광화문 1번가에서 ‘나트륨·당류 저감 제품 소비 확대 방안’을 주제로 ‘제12회 식품·의약품 안전 열린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최근 건강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이 많아짐에 따라 나트륨·당류를 줄인 가공식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고 있어, 나트륨·당류 저감 제품 소비 확대 방안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했다. 주요 내용은 △가공식품의 나트륨·당류 저감화 전략 및 추진현황 △음료의 당류 저감화 현황 및 마케팅 사례 △나트륨·당류 저감 제품의 소비 확대 전략 △패널토론 등이다. 한편, 지난 4월...

(자세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