7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청맥 김재주 대표
컬러 보리, 보리 커피, 당죽 등 경쟁력 있는 보리 가공제품 개발
농림축산식품부는 7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전북 고창군 농업회사법인 '청맥'의 김재주 대표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청맥은 보리 가공제품 제조를 위한 독창적인 특허기술을 보유하고 컬러 보리, 보리 커피, 당죽 등 경쟁력 있는 가공제품을 선보였다. 이를 토대로 국내뿐만 아니라 중국, 미국 등 해외시장까지 개척해 농업의 부가가치를 창출했다. 청맥은 정선·도정, 혼합·포장시설 등 최신 자동화 설비를 갖추고 식품안전관리(HACCP)·우수농산물관리(GAP) 인증을 획득했다. 오색컬러 보리쌀·삼색 보리쌀·보리커피·당죽 등 다양한 보리가공 제품을 ...

(자세히)
윤덕병 한국야쿠르트 회장 별세
국내 최초 유산균 발효유 개발한 발효유 산업의 선구자
국내 최초로 유산균 발효유 시장을 개척한 한국야쿠르트 윤덕병 회장이 26일 오전 7시 노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92세. 윤 회장은 1927년 충남 논산에서 태어나 건국대학교 정치외교학과를 졸업했다. 1969년 한국야쿠르트를 설립해 50년간 기업을 이끌었다. 윤 회장은 불모지와 다름없던 국내 유산균 시장에 유산균 발효유를 대표 건강음료로 성장시킨 발효유 산업의 선구자다. 1971년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한 번쯤은 마셔봤다는 국민 간식 ‘야쿠르트’를 국내 처음으로 생산해 판매했다. 1960년대 말 윤 회장은 우리나라 축산의 미래가...

(자세히)
6월의 A-벤처스에 온라인 케이터링 중개 플랫폼 '달리셔스'
케이터링 서비스 수요자와 외식업체, 요리사, 푸드트럭 등 음식 공급자 연결
6월의 'A-벤처스'에 온라인 케이터링 중개 플랫폼 ㈜달리셔스(대표 이강용)가 선정됐다. 농림축산식품부는 농식품 벤처·창업 확산을 위해 지난 5월부터 매월 우수 벤처·창업 기업을 '이달의 A-벤처스'로 선정하고 있다. A-벤처스는 농식품(Agri~) 벤처라는 의미와 농식품 산업의 미래를 이끌어갈 '어벤저스'라는 중의적 의미를 지닌다. A-벤처스 2호로 선정된 달리셔스는 모바일 애플리케이션으로 케이터링 서비스 수요자와 외식업체, 요리사, 푸드트럭 등 음식 공급자를 연결해주고, 조리된 음식을 원하는 장소·시간에 맞춰 제공해준다. 201...

(자세히)
6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 알로에팜 이웅일 대표
알로에 겔 등 다양한 가공품 개발, 알로에 테마파크 운영
농림축산식품부는 6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으로 경남 거제시 소재 '알로에팜 영농조합법인'의 이웅일 대표를 선정했다고 13일 밝혔다. 알로에팜은 굴 껍데기의 염분을 없앤 뒤 분말 형태로 토지에 섞어주는 독특한 재배법으로 친환경 무농약 알로에를 생산하고 있다. 또 알로에 겔 등 다양한 가공제품을 개발하고, 알로에 테마파크를 운영하는 등 농촌융복합산업 활성화에 기여하고 있다. 이 대표는 1990년부터 알로에를 재배해 2007년 본격적인 가공 사업을 시작했다. 수입한 건조 가루를 원료로 쓰는 다른 제품과 달리 농장에서 재배한 생알로에로 제품 ...

(자세히)
【이방인의 밥상】 “음식은 소통이다”
30여 년간 음식으로 한국인과 소통하는 스위스 출신 셰프 ‘롤란드 히니’
1980년 광주민주화운동으로 서울 광화문광장에 탱크가 지나다니던 시절 처음으로 한국 땅을 밟은 파란 눈을 가진 유럽 청년이 있었다. 알프스산 아래 조그만 마을에서 태어나 목가적인 풍경에서 자라난 그에게 한국에 대한 첫 인상은 어떠했을까? 그리고 오랜 세월이 흐른 지금 그의 생각은 어떠할까? 밥상머리뉴스가 외국 출신 셰프들의 한국생활과 음식에 대한 생각들을 들어보는 【이방인의 밥상】, 그 여덟 번째 순서는 30여 년간 음식으로 한국인과 소통하고 있는 스위스 출신 셰프 ‘롤란드 히니’씨다. ( ※ 롤란드 히니 셰프와의 인터뷰 동영상은 ...

(자세히)
'아침햇살'의 영광 재현할 수 있을까?
하이트진로음료 조운호 사장, '블랙보리'로 음료시장에 재도전
1990년대 중반, 국내 음료업계에 혜성처럼 나타난 사람이 있었다. 웅진식품 조운호다. 그는 은행원 출신이다. 1990년 웅진식품에 입사해 기조실에서 근무를 하다가 1995년 마케팅부 부장이 되면서 국내 음료업계에 파란을 일으킨다. 그가 내놓은 첫 작품은 ‘가을대추’라는 음료다. 국산 대추를 원료로 만든 음료다. 수입산 원료를 사용하거나 수입음료가 대부분이던 시절, 국산 농산물을 원료로 사용한 한국적인 음료의 출시는 파격 그 자체였다. 여기서 끝나지 않았다. 조운호는 1999년 세계적인 히트 작품 ‘아침햇살’을 내놓는다. 쌀을 원료...

(자세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