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 5일장 박람회가 정선군에서 22일부터 24일까지 열린다. 

 

이번 박람회에는 전국 17개 시‧도 60개 전통시장 상인들이 참가해 조선 저잣거리를 재현한 전통시장을 열어 특화상품들을 전시‧판매할 예정이다. 또한 화전민 음식 등 지역 대표 먹거리 존도 운영된다. 

 

아울러 청년상인들로 구성된 ‘청춘장터’도 함께 열린다. 청춘장터는 청년상인들의 아이디어 상품을 판매하는 17대의 푸드트럭으로 구성돼 있다. 이와 더불어 캠핑축제와 야시장도 개최할 예정이다. 

 

또한 청춘장터에는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지원하는 청년상인 창업지원사업에 6:1의 경쟁률을 뚫고 선정된 16명의 청년상인 후보들도 참가한다. 이들은 다양한 아이디어 상품과 비즈니스모델, 퓨전 먹거리 등을 선보일 계획이다. 

 

중소벤처기업부 최수규 차관은 정선 5일장 박람회를 22일 방문해 전통 시장 상인 및 청년 상인들의 우수제품을 둘러보고, 행사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 자리에서 최수규 차관은 "전통시장의 미래를 이끌어갈 청년상인들의 그간 성과와 성공사례 등을 널리 알리고 고객들로부터 평가도 받기 위해 금번에 청년장터를 기획했다"며 “5일장 박람회를 통해 기존 상인들과 청년상인들이 서로의 장점을 벤치마킹하고 소통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