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강은 신진대사를 활발하게 하여 먹으면 땀이 나고 가래를 삭이는 작용을 한다. 더불어 혈액순환과 체온을 조절해 해열이나 감기 풍한 등에 좋다.(감기와 기침에는 생강즙 100cc에 꿀을 한 숟갈 넣고 데워서 매일 5회 정도 복용하면 좋다.)

 

생강은 또 소변을 잘 나오게 하여 얼굴이 붓고 푸석한 것을 빼준다.(생강차가 좋은데, 생각은 크고 속살이 흰 것이 좋다.)

 

생강은 소화액의 분비를 자극하고 위장의 운동을 촉진하는 성분이 있어 식욕을 좋게 하며 단백질 분해효소와 향미성분이 들어 있어 소화흡수를 도와준다.(식중독을 일으키는 균을 막아준다.)

 

최근에는 멀미를 진정시키는에 흔히 사용하는 멀미약보다는 생각이 더 효과가 있는 것으로 증명되었다.(홍콩에서는 배를 타는 사람들이 절인 생각을 먹는다. 생강은 장에 직접 작용하기 때문에 멀미약처럼 졸음이 오지 않는다.)

 

생각은 그밖에 속이 거북하거나 메스꺼움, 딸꾹질을 멈추게 한다. 

 

<생강을 이용한 요리> ①강란

 

 

(재료)

생강, 물엿, 백설탕, 잣

 

(만드는 법)

❶ 생강은 껍질을 벗겨 얇게 저며서 믹서에 곱게 갈아 고운체에 건지를 내려서 물에 헹구어 매운맛을 뺀다. 물은 버리지 말고 받아 가만히 두면 생강녹말이 가라않는다. 

❷ 냄비에 생강건지를 넣고 설탕과 물을 붓고 중불에서 서서히 조린다.(설탕양은 재료의 50%로 잡는다.)

❸ 생강이 거의 다 졸았을 때 굴(물엿)을 넣고 생강녹말을 물에 타서 섞는다. 끈기가 있고 투명하게 되면 차게 식힌다. 

❹ 식힌 생강을 지름 2cm 정도의 세뿔 난 생강모양으로 빚어 잣가루 고물을 묻힌다. 

 

(Tip)

생강녹말은 질그릇이나 오지그릇에 가라 않히는 게 많이 난다. 강란은 잣가루를 미리 묻혀두지 말고 졸인 생강을 냉장고에 보관했다가 먹기 바로 전에 잣가루에 묻혀야 한다. 졸일 때는 나무주걱으로 젓고 끓일 때 생기는 거품과 껍질을 말끔히 걷어낸다. 

 

<생강을 이용한 요리> ②생강청과

 

 

(재료)

생강 100g, 설탕 50g, 소금 약간, 물 1/2컵, 물엿 2큰술, 꿀 1큰술

 

(만드는 법)

❶ 생강을 0.5cm 두께로 썬 다음 끓는 물에 생강을 데쳐준다. 

❷ 데친 생강에 설탕, 물을 넣고 센 불에 끓이다가 끓으면 불을 줄여 조린다. 

❸ 거의 졸면 물엿을 넣고 투명하게 조린 다음 꿀을 넣고 뒤적여 굵은 체에 하나씩 건져 식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