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중앙회는 30일 중소기업 대표들이 추천한 지역별 단골식당을 정리한 '김사장이 추천하는 지역 맛집 500선' 책자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책자에는 지역별 숨은 맛집 500개의 상호명과 연락처, 추천인, 한 줄 평 등이 수록됐으며, 이를 위해 중앙회 지역회장을 비롯해 188명의 협동조합 이사장 또는 단체장이 직접 즐겨 찾는 맛집을 추천했다.

 

김기문 중앙회장은 서울 마포구의 양곱창구이집 '마포나룻터', 경남 거제시의 횟집 '용궁횟집' 등을 추천했다. 김남수 서울지역중소기업회장은 마포구의 생태탕집 '진미생태'를 추천했고, 오중석 인천지역중소기업회장은 계양구의 돼지갈비집 '향원정'을 추천했다.

 

중기중앙회는 이달 1일부터 경제 심리 회복과 내수 활성화를 위해 중소기업계가 선제적으로 나서자는 차원에서 서민경제 살리기 캠페인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책자도 이 캠페인의 일환으로 기획됐다.

 

김기문 중기중앙회장은 "지역 맛집 소개를 통해 국내 여행 활성화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담았다"고 말했다.

 

이번 책자는 중기중앙회 홈페이지(www.kbiz.or.kr)에서 무료로 내려받을 수 있으며, 향후 홈페이지 내 별도 맛집 코너 개설 및 인터넷 포털사이트와의 연계 서비스도 추진할 계획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