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브리핑】 스타벅스 코리아가 잘못한 점 3가지

스타벅스 코리아가 고객들에게 제공한 가방에서 발암물질 폼알데하이드가 검출돼 파장이 일고 있다. 스타벅스가 결국 발암물질 검출 사실을 확인하고 공식 사과했는데, 뭘 잘못했는지 구체적으로 짚어본다.

(자세히)

【단맛쓴맛】 전통주 개념 바뀌나?

정황근 농식품부 장관이 7월 28일 오후에 강원도 횡성에 있는 전통주 전문업체 국순당을 방문했다. 최근 전통주에 대한 국내외의 높은 관심에 따른 한류 연계 수출 확대 방안을 논의하고 현장의 어려움을 청취하는 등 업계를 격려하기 위해서였다. 이날 간담회에는 국순당을 비롯해 서울장수 등 전통주 수출 업체와 막걸리수출협의회,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강원도 등 유관기관도 함께 참석했다. 그런데 간담회에 참석한 서울장수 등 전통주 업계가 예상 밖의 문제를 제기했다. 바로 전통주에 대한 개념 정리 문제를 제기했다. 전통주에 대한 젊은 세대의 관심이 높은 상황에서 관련 산업 활성화를 위해 소비자가 인식하는 전통주 개념과 법령상 전통주의 정의가 상이해 개선이 필요하다는 의견을 개진했다. 이에 정황근 장관은 “간담회, 토론회 등을 통해 전통주의 개념 재정립에 대한 다양한 의견을 수렴했으며, 국민이 이해할 수 있는 방향으로 연내에 ‘전통주 등의 산업 진흥에 관한 법률’을 개정하겠다”고 밝혔다. 정 장관 발언의 행간을 보면 이미 의견수렴은 끝난 상태이고, 연내에 개정하겠다는 말은 전통주의 정의를 바꾸겠다는 뜻으로 해석된다. 현행 ‘전통주진흥법’에서는 전통주를 3가지 요건을 갖춘 사람들이 제조한 술로 정의하고 있지만 매우 복잡한데다가 일반인들은 규정을 봐도 뭐가 뭔지 제대로 이해하기도 어렵다. 반면에 일반 국민들은 막걸리나 증류식 소주 등을 전통주로 인식하고 있는 것이 현실이다. 이를 국민들의 눈높이에 맞게 법을 개정하자는 것이 업계의 요구사항이다. 그동안 이런 문제가 여러 차례 제기되었지만 공급자 위치에 있는 이해당사자들 간의 의견이 달라 고쳐지지 못했다. 늦었지만 소비자 관점에서 보면 당장 고치는 것이 맞다. 누가 만드느냐가 중요한 것이 아니라 소비자가 만족할 수 있는 술을 공급하느냐가 더 중요하기 때문이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프랜차이즈 치킨 불매운동을 지지한다

한 마리 3만원에 육박하는 치킨가격에 부담을 느낀 소비자들의 프랜차이즈 치킨에 대한 불매운동 조짐이 일고 있다. 밥상머리뉴스는 불매운동을 지지하며, 불매운동이 일어날 수밖에 없는 이유는 무엇인지, 또 정부가 해야 할 역할은 무엇인지를 짚어본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한국경제 풍향계, 외국인 주식 매매동향

고물가와 고금리, 고환율로 한국경제의 앞날을 가늠하기 힘들다. 그럴 때 하나의 가늠자가 되는 것이 외국인 투자자들의 국내 주식 매매 동향이다. 한국경제가 위기일 때 외국인 투자자들의 매매 동향은 어떠했고, 지금은 어떠한지 짚어본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다시 주식 투자할 만한 시점은 언제?

한국은행이 기준금리를 한꺼번에 0.5%포인트 올리는 빅스텝을 단행한 이후 금융시장의 향방을 궁금해 하는 사람들이 많다. 특히 빅스텝 이후에도 주식시장이 비교적 안정적이어서 이제 다시 주식 투자를 해도 될지 관심이 많을 것이다. 이달 말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폭과 국내 소비자물가 동향 등의 변수가 남아 있는 가운데, 비교적 안정적인 투자 시점은 언제쯤일지 전망해본다.

(자세히)

【뉴스브리핑】 “쇠고기 한 근도 가정까지 배달” 서비스 효시자의 증언

“요즘은 택배와 직거래 천국이지만 23년 전인 1999년 처음으로 쇠고기 한 근도 가정까지 배달해주는 ‘콜서비스’를 시작할 때는 그야말로 파격이고 역발상이었다.” 23전년 배달이라고 하면 꽃배달, 자장면배달, 피자배달 정도가 유행하던 시절에 생고기를 배달해준다? 정육점에 가서 보고 사면서도 수입고기를 국산으로 속고 사는 게 아닌지 의심하던 시절에, 축산물 배달 서비스 효시자의 생생한 증언을 들어보자.

(자세히)

음식물을 구매 또는 섭취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은?
편의성
건강지향성
가격
위생 및 안전 ​

- 【우리동네 맛집】 여의도 한식 전문 <사대부집 곳간>, ‘장어구이 보양반상’ 출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50층에 위치해 있어 음식 맛만큼 뷰가 좋은 한식 전문점 <사대부집 곳간>, 이미 소문난 맛집이다. 고층에서 바라보는 도심 속 스카이 뷰와 함께 정갈한 반상 그리고 세미 뷔페인 ‘두리반’도 이용할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두리반에는 구이, 면, 찜 요리 등 잔칫날을 연상케 하는 풍성한 먹거리들이 준비돼있는 곳이다. <사대부집 곳간>이 2023년 계묘년 새해를 맞아 모두가 건강하고 무탈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보양 메뉴 ‘진(眞) 장어구이 반상’을 출시했다. 사대부집 곳간이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은 ‘참 진’을 붙여 본연의 맛 그대로, 진심으로 정성껏 준비한 보양 반상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장어구이는 통통하게 살이 오른 장어를 엄선해, 사대부집 곳간만의 특제 양념을 발라 맛깔나게 구운 장어 한 마리를 푸짐하게 제공한다. 양념은 장어를 직접 고아 만든 육수를 베이스로 해 한 끗의 감칠맛을 더했으며, 장어구이 위에는 새싹 삼까지 올라간다. 또 장어구이를 더 깔끔하게 즐길 수 있게 생강채와 고추냉이, 부추를 함께 곁들였고 시원한 모시조갯국과 젓갈, 제철 나물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기존 반상과는 차별화를 뒀다.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 외에도 시그니처 메뉴인 전복 갈비찜 반상을 비롯해 참 도미구이 반상, 우미(牛尾·소꼬리)곰탕 반상, 성게부빔밥 반상 등 한식 반상을 입맛에 따라 골라 주문할 수 있다. 또 이번 보양 반상 출시에 맞춰, 다가오는 설 연휴 기간(1월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제철 딸기를 뷔페 메뉴로 풍성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 롯데제과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 출시

롯데제과의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Chefood(쉐푸드)’가 바삭한 식감과 풍성한 만두소의 맛이 조화로운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를 출시했다. 만두의 기본기인 피와 소의 조화로운 맛에 집중한 제품이다.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바삭한 피와 깔끔한 맛의 소가 조화로운 군만두 본연의 맛에 집중해 언제든 부담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냉동 만두 간편식이다. 구웠을 때 바삭한 식감을 위해 만두피 반죽에 옥수수 전분을 더했고, 만두소는 진한 육즙을 담은 국내산 돼지고기에 갖은 야채와 생강을 더해 풍성하면서도 깔끔한 맛을 준다. 피와 소의 비율은 최적의 비율인 3대 7로 구성해 두 요소가 잘 조화되도록 했다. 조리와 보관이 간편한 것도 특징이다. 프라이팬 조리의 경우 달궈진 팬에 기름을 두르고 4분간 조리하면 된다. 에어프라이기도 조리가 가능하다. 에어프라이기의 경우 만두에 기름을 골고루 바르고 180도에서 10분간 조리하면 된다. 지퍼팩이 적용된 패키지로 먹을 만큼 조리한 후 간편하게 보관하면 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언제 먹어도 맛있는 ‘아는 맛’에 집중한 제품”이라며 “간식이나 반찬으로도 다양한 음식에 곁들여 먹기 좋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