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발행인 칼럼】 요소수에 식량을 대입시켜 보자

요소수 사태로 홍역을 치르고 있는데, ‘요소수’에 ‘식량’을 대입시켜보자. 어떤 일이 벌어질까. 우리나라는 쌀을 제외한 식량자급률이 5%에 불과할 정도로 수입 의존도가 높다. 특히 식문화가 비슷한 중국에 절대적으로 의존하고 있다. 이번 요소수 사태를 계기로 식량의 무기화, 식량안보에 어떤 대비를 해야 하는지 영상칼럼으로 짚어본다.

(자세히)

<핫이슈 논평> 자영업 문제 어떻게 풀 것인가?

전체 취업자의 25%나 될 정도로 지나치게 많은 자영업자, 이 문제를 어떻게 풀 것인가? 대통령선거를 앞둔 정치권에서는 퍼주기식 선심성 공약이 남발하고 있는데, 이것이 자영업자들에게 약이 될까 독이 될까. 바람직한 자영업 문제 해법을 영상칼럼으로 점검한다.

(자세히)

【핫이슈】 이재명 후보가 언급한 음식점 허가 총량제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후보가 10월 27일 소상공인들과의 간담회에서 음식점 허가 총량제의 도입 필요성을 언급해서 이번 대통령 선거의 새로운 핫이슈로 떠오르고 있다. 음식점 허가제로의 전환 등 진입장벽을 높여야 한다는 전문가들의 지적이 끊이지 않았기에 찬반 여론이 뜨거울 것으로 보인다. 이와 관련한 밥상머리뉴스의 견해를 발행인의 영상칼럼으로 소개한다

(자세히)

코로나19 거시경제 악영향 이제 시작이다

코로나19 사태는 정점을 찍고 안정세로 전환되어 위드 코로나 시대로 접어들었지만 코로나19로 인한 거시경제적 파급은 이제서야 본격화되고 있다. 물류대란에다가 기상악화로 인한 에너지대란까지 겹쳐 글로벌 인플레이션이 현실화되고 있기 때문이다. 이에 따라 올 겨울부터 물가인상과 금리인상, 그리고 자산가치 하락으로 최악의 경제상황이 될 전망이다. 영상칼럼으로 집어본다.

(자세히)

삼계탕이 비쌌던 이유, 알고 보면 화가 난다

소비자를 속이는 행위는 어떤 경우든 용서할 수 없다. 하림을 비롯한 국내 7개 닭고기 회사들이 6년간 삼계탕용 닭고기 가격을 담합해온 사실이 적발돼 소비자들을 화나게 만들고 있다. 이를 주도한 하림의 부도덕성을 영상칼럼으로 고발한다.

(자세히)

차례상을 다이어트 하자

즐거워야 할 추석 명절이 차례상을 준비해야 하는 며느리를 비롯한 여성들에게는 큰 스트레스다. 차례라는 풍습은 원래 명절에 차로써 예의를 갖추는 것인데, 언젠가부터 차례상을 상다리가 부러질 정도로 푸짐하게 차리는 문화로 바뀌었다. 차례문화의 유래와 변화상을 영상칼럼으로 짚어본다.

(자세히)

음식물을 구매 또는 섭취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은?
편의성
건강지향성
가격
위생 및 안전 ​

- 【우리동네 맛집】 여의도 한식 전문 <사대부집 곳간>, ‘장어구이 보양반상’ 출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50층에 위치해 있어 음식 맛만큼 뷰가 좋은 한식 전문점 <사대부집 곳간>, 이미 소문난 맛집이다. 고층에서 바라보는 도심 속 스카이 뷰와 함께 정갈한 반상 그리고 세미 뷔페인 ‘두리반’도 이용할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두리반에는 구이, 면, 찜 요리 등 잔칫날을 연상케 하는 풍성한 먹거리들이 준비돼있는 곳이다. <사대부집 곳간>이 2023년 계묘년 새해를 맞아 모두가 건강하고 무탈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보양 메뉴 ‘진(眞) 장어구이 반상’을 출시했다. 사대부집 곳간이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은 ‘참 진’을 붙여 본연의 맛 그대로, 진심으로 정성껏 준비한 보양 반상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장어구이는 통통하게 살이 오른 장어를 엄선해, 사대부집 곳간만의 특제 양념을 발라 맛깔나게 구운 장어 한 마리를 푸짐하게 제공한다. 양념은 장어를 직접 고아 만든 육수를 베이스로 해 한 끗의 감칠맛을 더했으며, 장어구이 위에는 새싹 삼까지 올라간다. 또 장어구이를 더 깔끔하게 즐길 수 있게 생강채와 고추냉이, 부추를 함께 곁들였고 시원한 모시조갯국과 젓갈, 제철 나물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기존 반상과는 차별화를 뒀다.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 외에도 시그니처 메뉴인 전복 갈비찜 반상을 비롯해 참 도미구이 반상, 우미(牛尾·소꼬리)곰탕 반상, 성게부빔밥 반상 등 한식 반상을 입맛에 따라 골라 주문할 수 있다. 또 이번 보양 반상 출시에 맞춰, 다가오는 설 연휴 기간(1월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제철 딸기를 뷔페 메뉴로 풍성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 롯데제과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 출시

롯데제과의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Chefood(쉐푸드)’가 바삭한 식감과 풍성한 만두소의 맛이 조화로운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를 출시했다. 만두의 기본기인 피와 소의 조화로운 맛에 집중한 제품이다.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바삭한 피와 깔끔한 맛의 소가 조화로운 군만두 본연의 맛에 집중해 언제든 부담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냉동 만두 간편식이다. 구웠을 때 바삭한 식감을 위해 만두피 반죽에 옥수수 전분을 더했고, 만두소는 진한 육즙을 담은 국내산 돼지고기에 갖은 야채와 생강을 더해 풍성하면서도 깔끔한 맛을 준다. 피와 소의 비율은 최적의 비율인 3대 7로 구성해 두 요소가 잘 조화되도록 했다. 조리와 보관이 간편한 것도 특징이다. 프라이팬 조리의 경우 달궈진 팬에 기름을 두르고 4분간 조리하면 된다. 에어프라이기도 조리가 가능하다. 에어프라이기의 경우 만두에 기름을 골고루 바르고 180도에서 10분간 조리하면 된다. 지퍼팩이 적용된 패키지로 먹을 만큼 조리한 후 간편하게 보관하면 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언제 먹어도 맛있는 ‘아는 맛’에 집중한 제품”이라며 “간식이나 반찬으로도 다양한 음식에 곁들여 먹기 좋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