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최서남단 ‘가거도’, 2023년 ‘올해의 섬’으로 선정

대한민국 최서남단에 위치한 전남 신안군 ‘가거도(可居島)’가 2023년 계묘년 ‘올해의 섬’으로 선정됐다. 해수부와 행안부는 영해기점 섬의 해양영토적 가치를 알리고 소개하기 위해 2023년부터 2029년까지 매년 1월에 영해기점 섬(유인도)을 선정해 홍보하기로 했다. 대한민국 최서남단 영해기점 섬인 가거도의 면적은 9.71㎢, 해안선 길이는 약 22km로 기암괴석과 후박나무 숲으로 섬 전체가 이루어져 있고, 2021년 12월 행안부 기준으로 303세대 426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다. 가거도(可居島)는 조선시대에 ‘아름다운 섬’이란 뜻의 가가도(可佳島)로 불리다가 1896년부터는 ‘가히 사람이 살 만한 곳’이라는 의미의 가거도(可居島)로 변경되었다. 이후 일제강점기 때 소흑산도로 바뀌었다가 2008년부터 다시 가거도란 지명을 사용하게 되었다. 1978년 국가어항으로 지정된 가거도는 옛날부터 우리나라와 중국 사이의 해상 길목이자 경계를 이루는 섬이다. 중요한 지리적 위치 때문에, 1907년 가거도 등대를 세웠고, 등대는 우리 영해로 들어서는 선박에게 대한민국임을 알려주는 동시에, 인근을 항해하는 선박의 안전까지 책임지는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 인근 해역은 난류인 제주해류가 통과해 돌돔, 감성돔, 농어 등 다양한 어종이 서식하고 있다. 가거도는 뛰어난 풍경을 자랑하는데, 그중에서도 독실산 정상과 회룡산장군바위, 돛단바위·기둥바위, 섬등반도(2020년 8월 문화재청 명승 제117호 지정)의 절벽 망부석, 구곡 앵화·빈주바위, 소등의 일출·망향바위, 남문·해상터널, 국흘도 전경과 칼바위는 가거도 8경으로 꼽힌다. 기암괴석과 낙조 경관이 뛰어난 섬등반도에는 대형 송년 우체통이 설치되어 있으며, 방문객들의 사연을 담은 편지와 엽서를 연말에 한 번 수취인에게 배달된다. 가거도는 주변에 16개의 무인도서가 분포되어 있으며, 성근여, 외간서, 녹섬, 소국흘도에 우리나라 영해의 시작점임을 알리는 4개의 첨성대 모양의 영해기준점 조형물이 설치되어 있다.

(자세히)

【선식후경】 민족정신의 산실 ‘임청각’, 그리고 민족시인 이육사 따님과의 만남

안동에 가면 반드시 가봐야 할 두 곳이 있다. 임시정부 초대 국무령을 지낸 석주 이상룡 선생의 생가인 ‘임청각’과 19년의 독립운동 기간 중 17번이나 옥살이를 한 민족시인 이육사 선생의 발자취와 작품세계가 있는 ‘이육사문학관’이다. 그들은 왜 모든 것을 바쳐 조국의 독립을 위해 싸웠던가.

(자세히)

【선식후경】 유교문화와 안동 헛제삿밥의 유래

퇴계 이황 선생은 3가지 유언을 남겼다. 첫째, 비석을 세우지 마라. 둘째, 셋째 유언도 예사롭지 않다. 유언과 시를 통해 본 퇴계 이황 선생의 정신세계가 흥미롭다. 퇴계로 상징되는 안동의 유교문화와 헛제삿밥의 유래를 소개한다.

(자세히)

【선식후경】 나훈아의 ‘고향역’에 육회비빔밥이 유명해진 이유

코스모스 피어있는 정든 고향역, 나훈아가 부른 노래 ‘고향역’의 배경인 전라북도 익산의 황등역, 그곳에 가면 ‘황등육회비빔밥’이 유명한데 이유가 있다. 그런가 하면 익산은 또 백제 무왕의 고향이어서 서동설화의 근거지이기도 한데, 이 때문에 유명해진 음식도 있다.

(자세히)

【선식후경】 정동진 썬크루즈호텔 1박2일 체험 스토리

강릉 정동진은 해맞이와 낭만여행 명소다. 최근에는 ‘썬크루즈호텔’과 바로 옆에 붙어 있는 ‘정동심곡바다부채길’이 정동진의 새로운 관광명소로 각광받고 있어 1박 2일 체험 여행을 해봤다.

(자세히)

【선식후경】 강릉 여행을 효과적으로 하는 방법

강릉에는 수많은 관광지가 있는데, 어디로 갈까가 아니라 무엇을 먹을까부터 생각하자. 금강산도 식후경이니까. 초당 순두부마을과 병산 옹심이마을, 주문진 해물마을, 사천 물회마을 등 강릉의 특화된 음식마을과 그 주변 관광지를 소개한다. 커피는 또 어디서 한 잔 할까.

(자세히)

음식물을 구매 또는 섭취할 때 가장 우선적으로 고려하는 것은?
편의성
건강지향성
가격
위생 및 안전 ​

- 【우리동네 맛집】 여의도 한식 전문 <사대부집 곳간>, ‘장어구이 보양반상’ 출시

여의도 전경련회관 50층에 위치해 있어 음식 맛만큼 뷰가 좋은 한식 전문점 <사대부집 곳간>, 이미 소문난 맛집이다. 고층에서 바라보는 도심 속 스카이 뷰와 함께 정갈한 반상 그리고 세미 뷔페인 ‘두리반’도 이용할 수 있는 곳으로 유명하다. 두리반에는 구이, 면, 찜 요리 등 잔칫날을 연상케 하는 풍성한 먹거리들이 준비돼있는 곳이다. <사대부집 곳간>이 2023년 계묘년 새해를 맞아 모두가 건강하고 무탈하길 바라는 마음을 담은 보양 메뉴 ‘진(眞) 장어구이 반상’을 출시했다. 사대부집 곳간이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은 ‘참 진’을 붙여 본연의 맛 그대로, 진심으로 정성껏 준비한 보양 반상이라는 의미를 담았다. 장어구이는 통통하게 살이 오른 장어를 엄선해, 사대부집 곳간만의 특제 양념을 발라 맛깔나게 구운 장어 한 마리를 푸짐하게 제공한다. 양념은 장어를 직접 고아 만든 육수를 베이스로 해 한 끗의 감칠맛을 더했으며, 장어구이 위에는 새싹 삼까지 올라간다. 또 장어구이를 더 깔끔하게 즐길 수 있게 생강채와 고추냉이, 부추를 함께 곁들였고 시원한 모시조갯국과 젓갈, 제철 나물 등 다채로운 구성으로 기존 반상과는 차별화를 뒀다. 이번에 출시한 ‘진(眞) 장어구이 반상’ 외에도 시그니처 메뉴인 전복 갈비찜 반상을 비롯해 참 도미구이 반상, 우미(牛尾·소꼬리)곰탕 반상, 성게부빔밥 반상 등 한식 반상을 입맛에 따라 골라 주문할 수 있다. 또 이번 보양 반상 출시에 맞춰, 다가오는 설 연휴 기간(1월 21일부터 24일까지, 4일간) 제철 딸기를 뷔페 메뉴로 풍성하게 제공할 예정이다.

- 롯데제과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 출시

롯데제과의 가정간편식(HMR) 브랜드 ‘Chefood(쉐푸드)’가 바삭한 식감과 풍성한 만두소의 맛이 조화로운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를 출시했다. 만두의 기본기인 피와 소의 조화로운 맛에 집중한 제품이다.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바삭한 피와 깔끔한 맛의 소가 조화로운 군만두 본연의 맛에 집중해 언제든 부담없이 맛있게 먹을 수 있는 냉동 만두 간편식이다. 구웠을 때 바삭한 식감을 위해 만두피 반죽에 옥수수 전분을 더했고, 만두소는 진한 육즙을 담은 국내산 돼지고기에 갖은 야채와 생강을 더해 풍성하면서도 깔끔한 맛을 준다. 피와 소의 비율은 최적의 비율인 3대 7로 구성해 두 요소가 잘 조화되도록 했다. 조리와 보관이 간편한 것도 특징이다. 프라이팬 조리의 경우 달궈진 팬에 기름을 두르고 4분간 조리하면 된다. 에어프라이기도 조리가 가능하다. 에어프라이기의 경우 만두에 기름을 골고루 바르고 180도에서 10분간 조리하면 된다. 지퍼팩이 적용된 패키지로 먹을 만큼 조리한 후 간편하게 보관하면 된다. 롯데제과 관계자는 “Chefood 기본충실 군만두는 언제 먹어도 맛있는 ‘아는 맛’에 집중한 제품”이라며 “간식이나 반찬으로도 다양한 음식에 곁들여 먹기 좋다”고 말했다.